• 최종편집 2024-06-03(월)
 

 

경남도청.jpg

 

 

 

- 6월부터 1개소에서 3개소로 확대해 교육 접근성 개선

- 공모를 통해 마산여성인력개발센터진주YWCA 추가 선정

 

경상남도(도지사 박완수)는 6월 1일부터 아이돌보미 교육기관을 1개소에서 3개소로 확대한다고 밝혔다.

 

아이돌봄 지원사업은 정부에서 선발한 아이돌보미가 돌볼 사람이 없는 12세 이하 아동을 둔 가정에 직접 방문해 아동을 안전하게 돌봐주는 사업이다경남도는 본인 부담금을 추가 지원하여수요 가정이 꾸준히 늘고 있는 상황이다.

*2023년말 기준 이용아동은 876,331명으로 전년도 이용아동 739,238명 대비 18.5%가 증가

 

아이돌보미는 정부 지원 아이돌보미로 선발되기 위하여 총 120시간의 양성교육과 연간 16시간의 보수교육을 받아야 하는데지난해 도내에는 1천 6백여 명의 아이돌보미가 활동하였으며 경상남도 가족센터(창원시 동읍 소재)에서 교육을 실시하여 왔다.

 

경남도는 수요자의 접근 편의성을 향상시키기 위해 지정 교육기관을 확대하고자 공모를 거쳐 마산 여성인력개발센터와 진주 YWCA를 추가로 교육기관으로 지정하였다이 두 기관에서는 6월 1일부터 아이돌보미 교육을 진행할 수 있게 되었다.

 

박현숙 경남도 여성가족과장은 이번 교육기관 추가로 아이돌보미 활동과 돌봄서비스 개선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아이돌보미 교육 과 양성에 힘써 도내 가정들이 더욱 더 좋은 여건 속에서 아이를 키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8166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남도, 아이돌보미 교육기관 확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