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03(월)
 

171435896244839.jpg

 

 

경남도-우정청-공단-심평원-자원봉사센터 등 13개 기관 폐의약품 수거 손잡아

폐의약품의 안전하고 신속한 수거·처리와 도민의 배출 편리성 제고

- ·양산·하동·거창에 우편서비스 시범도입도 단위 광역지자체 중 최초

 

경남도(도지사 박완수)와 부산지방우정청(청장 강도성) 폐의약품 회수 우편서비스 도입과 올바른 폐의약품 배출 체계 마련을 위해 29일 도청 중앙회의실에 13개 기관이 모여 폐의약품의 안전하고 신속한 수거·처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기관경상남도부산지방우정청국민건강보험공단 부산울산경남지역본부건강보험심사평가원 울산경남본부경상남도자원봉사센터거제시양산시하동군거창군거제우체국양산우체국하동우체국거창우체국

 

협약기관들은 폐의약품의 안전하고 신속한 수거·처리체계 마련 폐의약품 우편 회수 서비스 운영과 적극적 도민 홍보 △ 폐의약품 수거함 설치·운영과 올바른 폐의약품 배출방법 교육 등에 상호 협력하기로 다짐했다.

 

이번 협약은 지난해 12월 도민회의에서 창원우체국 김영관 집배실장이 제안한 내용을 도정에 반영한 결과로도 단위 광역지자체 중에서는 경남도가 최초로 폐의약품 회수 우편서비스 도입 업무협약을 체결해 거제시 등 시군 4곳에서 시범 운영 후 점차 확대할 계획이다.

시범도입 시군(4): 거제시양산시하동군거창군

 

하동군·거창군은 6월부터거제시·양산시는 올해 하반기 중 폐의약품 우편 회수 서비스가 시범 도입되며각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비치된 회수봉투 또는 일반편지봉투에 폐의약품이라고 표기한 뒤 밀봉해 우체통에 넣으면 된다또한 가까운 약국보건소(보건지소), 읍면동 행정복지센터·군청에 비치된 폐의약품 수거함을 이용해도 된다.

※ 폐의약품 배출 장소 각 시·군청 자원순환과(환경과또는 보건소 문의

 

경남도는 폐의약품으로 인한 환경오염과 오남용 사고를 예방하고 도민이 폐의약품을 쉽고 편하게 배출할 수 있도록 시군별로 폐의약품 수거·처리체계를 확립하고올바르게 배출할 수 있도록 배출 방법도 홍보할 계획이다.

 

신대호 균형발전본부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그동안 가정 내에 처리하기 곤란했던 폐의약품을 도민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배출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라며, “체계적인 폐의약품 수거·처리로 도민의 건강을 증진하고도민이 깨끗한 환경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강도성 부산지방우정청장은 경상남도를 비롯한 여러 관계기관과의 협업으로 우체국이 폐의약품 분리배출을 통한 환경문제 해결에 동참함에 따라 공적 역할을 강화할 수 있게 됐다라며 공적 서비스를 지속 발굴하고 경남지역에 폐의약품 회수 우편서비스가 확산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겠다라고 답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652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집에 잠자고 있는 폐의약품, 이제 안녕!” 경남도, 폐의약품 회수 우편서비스 도입 업무협약 체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