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03(월)
 

171314590302870.jpeg

 

 

 

- 305개 읍면동에 돌봄지원창구’ 설치원스톱 돌봄 신청지원 가능

- ‘민관 어르신 돌봄서비스 일제조사’ 실시

 

경상남도(박완수 도지사)는 돌봄이 필요한 어르신 누구나 읍면동 돌봄지원창구를 통해 돌봄서비스를 신청하고 지원받을 수 있는 경남형 어르신돌봄서비스 지원체계를 구축한다고 밝혔다.

 

급속한 노인인구 증가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돌봄이 필요한 독거노인 등을 대상으로 사는 곳에서 본인에게 필요한 주거보건의료일상돌봄 등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통합적으로 누릴 수 있도록 2026년까지 단계적 계획을 수립하여 추진할 계획이다.

 

경남형 어르신돌봄서비스 지원체계의 주요 내용은 읍면동 돌봄지원창구에서 신청 기존돌봄(노인맞춤돌봄서비스응급안전안심서비스 등) 우선 연계 위기상황은 긴급돌봄 및 긴급복지 연계 틈새없는 경남형 통합돌봄* 지원이다.

 

틈새없는 경남형 통합돌봄 노인 등을 대상으로 본인에게 필요한 주거・ 보건의료일상돌봄 등 지역 특성에 맞는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발굴하여 통합적으로 누릴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

 

경남도는 우선 올해 상반기에 민관 어르신 돌봄서비스 일제조사를 실시하여 각 기관에서 추진하는 어르신 돌봄서비스 현황을 파악하고도내 18개 시군 305개 읍면동 찾아가는 보건복지팀에 돌봄지원창구를 설치할 예정이다.

 

또한서비스 절차*돌봄 신청서와 돌봄 필요 조사표 등 관련 지침(서식)을 마련하고지자체 담당자 교육 등을 실시하여 8월부터 어르신 돌봄서비스도 기초연금 등과 같이 사회보장급여처럼 신청을 통해 지원받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서비스 신청 → 돌봄필요도 조사 → 개인별 통합지원계획 수립 → 서비스 결정 → 사후관리

 

특히올해 9개 시군에서 시범사업으로 운영하고 있는 경남형 통합돌봄을 당초 계획보다 1년 앞당겨 2025년부터 전 시군으로 확대 운영하여 기존 돌봄에서 지원하지 못했던 서비스를 틈새 없는 촘촘한 어르신 돌봄서비스를 통해 지원한다.

 

경남형 어르신 돌봄서비스 지원체계 구축으로 서비스 신청과 지원이 읍면동 돌봄지원창구로 단일화되어 어르신들이 여기저기 찾아다니는 어려움과 불편함이 사라지고누구나 돌봄 필요도에 따라 서비스를 지원받을 수 있어 돌봄 사각지대 해소에 따른 도민의 체감복지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종우 경남도 복지여성국장은 올 1월 조직개편을 통해 노인정책과 내 노인돌봄파트를 신설했다며 어르신들이 필요한 돌봄을 한번에 신청하고 지원받는 체계를 만들어 어르신 돌봄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또한, “어르신 돌봄 서비스 지원체계 운영 결과를 바탕으로 2026년에는 돌봄 서비스지원 대상자를 아동장애인까지 확대하여 운영할 수 있도록 하곘다라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8832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남도, ‘어르신 돌봄서비스 지원체계’ 구축으로 여기저기 찾아다니는 번거로움 해소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