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9(수)
 

 

경남도청.jpg

 

 

 

 

- 스마트항만 및 신공항 개장 대비 도 차원의 스마트물류 인재양성 추진

- 특화된 스마트물류 인재 양성·발굴 과정 운영을 위한 사업비 1억 6,000만 원 지원

 

경상남도(도지사 박완수)는 8일 스마트물류 특성화 대학 지원사업 수행대학 공모결과 경남대학교(무역물류학과)를 선정하였다고 밝혔다.

 

사업 수행대학 선정을 위해 지난 한달 간 공개모집 절차를 거쳐 신청 대학 대상으로 4월 3일 사업수행능력 검증을 위한 평가위원회를 개최하였고 평가 결과 고득점 대학 1곳을 우선 협상 대상으로 선정하였다.

 

선정된 대학은 장래 진해 신항 및 가덕도 신공항 개장을 대비하고자동화·지능화 추세인 물류산업 변화에 맞추어 물류 분야의 전문성, ICT·데이터 활용 등 소양을 갖춘 융복합 인재양성 목표로 사업을 수행한다.

 

경남대는 5월부터 스마트물류에 특화된 인재가 도내 물류기업 취업과 연계하는 지역 정주형 스마트물류 인재 양성 대학 운영에 1년간 1억 6,000만 원을 지원받게 되며 스마트물류 특성화를 위한 교육과목을 신설하고 기업실습 및 취업지원 과정을 운영한다.

 

경상남도 김영삼 교통건설국장은 신항 서컨부두 개장진해신항 개발 등 최근 급증하는 물류 인재 수요에 대비해 도대학물류기업이 협력해 맞춤형 물류 전문인력을 양성하고 경남도가 글로벌 물류중심지로 도약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063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스마트물류 특성화 대학 지원사업, ‘경남대’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