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9(수)
 

171204359638868.jpg

 

171204359644860.jpg

 

 

- 2경남테크노파크 에너지바이오본부 이전 개소식 개최

부산대학교 양산캠퍼스 입주의료연구와 의료기업간 지원·협력강화 기대

 

박완수 경상남도지사는 2일 오후 부산대학교 양산캠퍼스 첨단의생명융합센터에서 열린 ()경남테크노파크 에너지바이오본부 이전 개소식에 참석해, “의료바이오산업이 경남의 차세대 주력산업으로 성장하기를 기대한다며 이전을 축하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박완수 경상남도지사차정인 부산대학교 총장나동연 양산시장지역 바이오 스타트업인 하이셀텍과 스템덴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현판 제막식을 갖고 의료산업 평가기관과 바이오기업을 방문했다.

 

경남테크노파크 에너지바이오본부는 항노화바이오팀을 포함한 3개 전담 조직으로 구성되어 있으며도내 바이오산업과 항노화산업 육성을 위한 기술개발 및 사업화지원 등 기업지원 사업을 추진 중이다.

 

창원에서 양산으로의 경남테크노파크 에너지바이오본부 이전은 지난해 발표한 동부경남 발전계획의 구체적 시행 방안으로경남도는 의료바이오산업을 동부경남의 주력 핵심산업으로 집중 육성할 계획이다.

 

또한 에너지바이오본부 이전은 양산시민들의 요구에 부응한 동부 경남의 미래 의료 핵심기술 확보에 의의가 있으며경남도의 구체화 검토를 거쳐 경남테크노파크와 부산대학교의 협약체결을 통해 이루어졌다.

 

부산대학교 양산캠퍼스에 경남테크노파크 에너지바이오본부가 입주하게 되면 기관 연계 우수 의료바이오 전문인력의 영입이 수월해질 전망이며다양한 의료연구를 시행하는 양산부산대병원과 의료기업 양성을 지원하는 기관의 네트워크 협력을 강화하여 의료바이오산업의 경쟁력을 확보하는 등 경남의 미래 성장을 기대할 수 있게 되었다.

 

박완수 도지사는 축사를 통해 경남테크노파크의 에너지바이오본부가 양산시로 이전함으로써앞으로는 의료바이오산업 육성을 위해 현장 밀착형 지원 역할을 톡톡히 해낼 것이라며 지역 내 관련 기업연구소병원 등 인프라를 바탕으로 협력체제를 구축하고 동부경남의 의료바이오산업을 보다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경남도는 도내 4개 지역(양산김해진주창원)의 권역별 특성에 맞는 바이오메디컬 산업 혁신벨트 조성사업을 기획하고 있으며초기 바이오 창업기업을 육성하기 위한 바이오 스타트업 스튜디오 운영사업 추진첨단바이오 기술선도기업을 육성·지원하는 기반구축 사업을 기획하는 등 체계적 구축을 통한 바이오메디컬산업의 지속성장 모멘텀을 확보강화하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1373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동부경남, 의료바이오산업의 메카로 거듭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