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9(수)
 

171048607848523.jpg

 

 

- 3월 21일 거창군을 시작으로 올해 6월까지 총 14회 추진

안과·이비인후과·비뇨의학과 전문 진료과 없는 의료취약지 14개 지역 대상

- 도민의 건강한 삶을 위해 찾아가는 의료복지서비스’ 제공

 

경상남도(도지사 박완수)는 찾아가는 마산의료원 무료검진사업(도민주치의 경남닥터버스)을 오는 21일 거창군을 시작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경남 닥터버스는 도내 보건의료서비스 불균형 해소를 위해 올해 3월부터 6월까지 안과·이비인후과·비뇨의학과 과목이 없거나 의료접근성이 낮은 14개 지역에 1회 50명 정도 월 3~4회 무료 검진서비스를 제공한다.

 

검진일정은 오는 21일 거창군을 시작으로 26일 고성군, 4월에 남해군창녕군거제시함양군, 5월에 통영시(도서지역), 김해시하동군함안군, 6월에 합천군사천시의령군산청군 순으로 총 14회 운행한다.

 

도민이면 누구나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 30분까지(점심시간 12:00~13:00 제외해당 시군이 지정한 장소에서 검진받을 수 있다첫번째 검진인 거창군 닥터버스 검진 장소는 거창군 남상면보건지소이다.

 

검진인력은 경상국립대학교병원 의사(교수진), 경상남도마산의료원의 검사요원간호사행정요원 등 12명이며의료장비 14종을 탑재한 특수제작 검진버스에서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한다.

 

검진항목은 안과이비인후과비뇨의학과 진료과목 세 가지이며 안과 기본검사 청력검사 비강·인후두 검사 고막운동검사 전립선 초음파 소변막힘 및 배뇨장애 검사 등 실시한다검진을 통해 질병·증세가 발견되면 병원 진료 안내 등 보건소와 연계해 보건의료서비스를 제공한다.

 

검진 관련 자세한 사항은 경상남도마산의료원 공공보건의료팀(249-1619) 또는 관할 시군 보건소에 문의하면 상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한편 경남도에서는 건강 형평성 제고를 위해 취약계층에 공공의료서비스를 지원하는 저소득 장애인부모 건강검진비 서민층 진료비 저소득층 종합검진비 여성농업인 진료비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구병열 경남도 의료정책과장은 찾아가는 도민 주치의 경남 닥터버스를 운영해 전문 진료과가 부족한 농어촌지역 도민의 질병을 조기에 발견하고 더 많은 도민에게 의료 혜택이 제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3578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남 닥터버스’, 오는 21일부터 도내 곳곳 누빈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