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03(월)
 

 

170977024455270.jpg

 

170977024457395.jpg

 

 

 

- 10% 할인된 경남환경사랑상품권 총 9억 1천만 원 발행

일회용기를 다회용기로 바꾸고친환경 가치소비 생활문화 정착 유도

 

경남도(도지사 박완수)는 올해 경남환경사랑상품권(이하 환경사랑상품권)을 9억 1천만 원 발행한다고 밝혔다.

 

환경사랑상품권은 일회용기 사용을 줄이고 다회용기 사용을 늘려 폐기물 발생량을 줄이는 행동변화 유도형 정책으로 22년부터 시행해 왔다제로페이와 연계한 모바일 전용 상품권으로 10% 할인된 가격으로 상품권을 구매할 수 있다환경사랑상품권은 텀블러락앤락 용기 등 다회용기를 가져와 도내 초록매장에서 사용할 수 있다.

*초록매장: 1회용품 줄이기 등 환경캠페인 동참하는 제로페이 가맹점으로 1,000여 개소 지정운영

 

올해 환경사랑상품권 발행액은 9억 1천만 원으로 총 4(3, 5, 7, 9)에 걸쳐 ‘1회용품 없는 날인 10일에 발행(공휴일일 경우 다음날)할 계획이다.

*1회용품 없는 날(10): 숫자 ‘1’은 1회용품숫자 ‘0’은 없음을 의미함

 

첫 환경사랑상품권은 3월 11일 월요일 오전 9시에 2억 1천만 원을 발행할 예정이며, 10%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구매 한도는 1인당 월 10만 원(보유 한도 최대 15만 원)이며유효기간은 3년이다.

 

또한 도민들이 편리하게 환경사랑상품권을 사용할 수 있도록 1천여 개 초록매장을 지정운영하고 있으며도 누리집지맵(Z-MAP)에서 주변 초록매장을 쉽게 찾을 수 있다.

 

경남도는 전국 최초로 환경사랑상품권을 발행해 22년 32억 5천만 원, 23년 12억 3천만 원을 전량 판매해 일회용 플라스틱 용기 저감 및 다회용기 사용 문화 확산에 기여해 나가고 있다.

 

이밖에 경남도는 탄소중립 실현과 자원고갈 위기에 대응하기 위해 공원묘원 플라스틱 조화 근절’, ‘공공기관 1회용품 사용줄이기 실천다짐’ 등 지속가능한 순환경제사회로의 전환을 위한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김태희 경남도 환경정책과장은 기후변화 심각성과 자원의 지속가능성 위기를 해결하기 위해 1회용품 사용을 줄이고 다회용기를 사용하는 문화 확산이 필요하다며 도민들의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3637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남도, 1회용품은 줄이고(GO)↓ 다회용품은 늘리고(GO)↑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