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03(월)
 

 

경남.jpg

 


- 경남도, 외교부에 대행기관(창원시) 추가 개설 요구…외교부 “수용”

- 내년 1월부터 의창구청 여권 업무 시작…도내 발급 기관 23곳으로 늘어

 


최근 해외여행 수요가 늘면서 경남지역 여권 발급이 급증한 가운데, 내년 1월부터는 창원시 의창구청에서도 여권을 발급받을 수 있게 됐다.


올해 7월 말 현재 도내 여권 발급량은 19만 1천여 건으로 이미 지난해 전체 발급량 12만 8천여 건을 훌쩍 넘어섰다. 방학·휴가철 등을 맞아 한꺼번에 많은 인원이 몰리면서 일부 대행기관에서는 여권 접수 대기에만 2시간 넘게 걸리기도 했다.


이에 경남도에서는 창원시와의 협의를 거쳐 지난 4월 외교부에 여권사무 대행기관 추가 지정을 건의했으며, 외교부에서는 8월 1일자로 창원시 의창구청을 추가 지정했다.


창원시에서는 인력과 장비 확충 후 내년 1월부터 의창구청 민원실에서 여권업무를 시작할 예정이다.


경남도 관계자는 “의창구청이 여권 업무를 수행하게 되면서, 도민들이 좀 더 편리하게 여권을 발급 받을 수 있게 됐다”며 “야간 발급 등을 통해 해외여행을 하려는 도민들의 불편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4475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의창구청도 여권 발급합니다” 경남도, 여권사무 대행기관 추가 지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