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03(월)
 

경남1.jpg

 

경남2.jpg

 

- 시도민 여론조사 결과, 행정통합 인지도 낮고, 반대여론 높아


경상남도(도지사 박완수)와 부산광역시(시장 박형준)는 12일 부산항국제전시컨벤션센터에서 부산-경남 행정통합 여론조사 결과를 발표하고 후속계획에 대한 공동입장을 밝혔다.


부산-경남 행정통합 여론조사는 지난 5~6월간 총 2차례에 걸쳐 총 4,000여 명을 대상으로 실시됐으며, 그 결과 행정통합 추진 논의에 대한 시도민의 인지와 찬성 의견이 과반에 못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행정통합 논의 인지 여부 문항에 ‘들어본 적이 없다’는 응답이 69.4%를 차지해 인지 응답(30.6%) 대비 2배 이상 높았으며, 행정통합 찬반 견해는 찬성 35.6%, 반대 45.6%, 잘 모름 18.8%로 조사되었다.


행정통합에 찬성하는 이유는 수도권 집중에 대응해 국가균형발전이 가능하다는 응답이 56.4%로 가장 높았고, 행정통합에 반대하는 이유는 통합의 필요성이나 당위성이 적다는 응답이 50.5%를 차지했다.

 

부산-경남 행정통합 여론조사 개요

(조사개요

태그

전체댓글 0

  • 3310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남도 행정통합, 도민의 뜻에 따르겠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