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공익형 직불제 사업 신청하세요!
경남 공익형 직불제 사업 신청하세요!
  • 경남통계뉴스
  • 승인 2021.03.16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마을・단체 500곳, 친환경농산물 도 전략품목 생산 농가에 21억 원 지원

- 마을공동체 회복, 농촌환경정비 등 공익 활동 실천으로 농촌 활력 높여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는 농업・농촌의 공동체 회복과 환경정비 등 공익활동의 확산과 건강한 먹거리를 생산하는 농가를 육성하기 위한 경남 공익형 직불제 사업 신청을 오는 31일까지 받는다.

 

경남 공익형직불제는 농업환경·농촌경관 보전, 공동체 활동으로 농촌 전통문화 계승을 하는 마을 및 단체와 도 친환경농산물 전략품목을 육성하는 농가에 직불 금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2019년부터 추진해 왔다.

※ 2년간 1,027개 마을・단체, 1,365명 지원

 

지원대상은 공익 실천 프로그램 실시 협약을 체결한 도내 농촌지역의 행정리 마을과 단체, 도 친환경농산물 전략품목을 재배하는 농가와 무항생제 축산물 생산 농가이며 올해 총 21억 원을 지원한다.

 

마을과 단체에 지급하는 직불금은 환경보전, 경관조성, 마을공동체 회복, 재난예방 지원 활동 등 공익 실천을 하는 500개 마을 및 단체에 3백만 원씩 지원된다.

 

농가에 지급하는 직불금은 유기·무농약 농산물 및 무항생제 축산물 인증을 받은 농가를 대상으로 ㎡당 150~350원씩, 농가당 평균 80만 원 정도 지원된다.

 

사업 신청을 희망하는 마을․단체, 농가에서는 사업신청서와 추진계획 등 구비서류를 읍․면사무소에 제출하면, 시․군 농업기술센터에서 사업대상자를 선정한 후, 도에서 확정할 예정이다.

 

이정곤 경남도 농정국장은 “경남 공익형직불제 사업은 농촌의 주민들이 주도적으로 참여하고 활동할 수 있는 뒷받침을 만드는 사업으로 마을과 단체에서 다양한 공익 프로그램들을 발굴하고 참여하여 마을 공동체 회복과 활력을 찾기를 기대하며, 앞으로도 사업이 확대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 1월에 조사한 경남공익형직불제 만족도 설문조사 결과, 평균 만족도는 90.3%로 농촌다움의 유지를 위한 사업으로 도움이 되고 있다는 평가를 얻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