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소방, 2020년 재난현장 대응능력 우수로 “대통령상” 영예 안아
경남소방, 2020년 재난현장 대응능력 우수로 “대통령상” 영예 안아
  • 경남통계뉴스
  • 승인 2021.03.08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소방청 주관, 20년 전국 18개 시도 긴급구조훈련 평가에서 1위 선정, - 철저한 재난대비와 도민중심 현장대응 공로인정으로 “대통령상”수상

 

 

경남소방본부(본부장 김조일)는 우수한 2020년 재난현장 대응능력에 따라 대통령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고 밝혔다.

 

도 소방본부는 소방청이 전국 18개 시·도 소방본부를 대상으로 실시한 2020년 긴급구조훈련 종합평가에서 최우수기관(1위)로 선정되었으며 철저한 재난대비와 도민중심 현장대응 공로인정에 따라 대통령상을 수상하게 되었다.

 

긴급구조 종합훈련은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 제35조 및 동법 시행령에 따라 실시하며 현장지휘체계 확립 및 긴급구조 관련 기관과의 협력체계 구축 등 전반적인 재난대응 능력을 갖추는 데 그 목적이 있다.

 

경남소방본부는 매년 재난 발생 사례를 분석하여 현장중심의 대응체계 구성 등 운영 효율성을 고도화하고 있으며 관련 기관과 협업 및 소통을 강화하여 재난 발생 시 대응자원의 집중과 효율적 관리로 도민의 피해를 경감하고 있다.

 

특히 지난 2월 김해 축산물 종합유통센터 화재 및 8월 김해 윤활유 보관 창고 화재 시 긴급구조통제단을 신속히 가동하여 관련 기관과 협력해 신속대응으로 2차 피해를 막아 도민과 언론의 격려를 받았다.

 

아울러 지난해에는 코로나19로 대면 긴급구조 종합훈련에 어려움이 있었지만 도 소방본부는 정책환경 변화를 사전에 감지하여 비대면 긴급구조 종합훈련 체계를 도입하였다.

 

주요 내용은 온라인 화상회의를 통한 재난 유형별 대응체계점검, 기관별 재난대응 기술·기능훈련, 시나리오에 따른 전체·부분 모의대응이었다.

 

소방청은 도 소방본부의 적극적인 훈련운영과 현장대응 능력을 높이 평가하였고 그 결과 전국 평가 1위에 따른 대통령상 수상(21년 소방의 날 예정)의 영광을 안을 수 있었다.

 

김조일 경남소방본부장은 “전국 1위 수상은 소방본부만의 성과가 아닌 도내 재난 관련 기관과 총력대응의 결과”라며 수상의 영광을 재난대응기관과 함께 나누고 싶다고 전했다

 

또한 “코로나 19에도 비대면 훈련 등 적극적인 정책을 추진해 온 소방본부 및 소방서 직원들에게 감사를 표한다”며 “재난에 대한 철저한 대비태세 확립으로 도민안전에 총력 다하겠다”라고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